전세 초가삼간


큭 이번 여름... 굉장했지요? ㅠㅠㅠㅠㅠ


아니 뭐 94년 기록 깨는 것도 좋고 100년만의 더위도 다 좋다고 할 수도 있어요.


앞으로 더 더워질 거라는 공포스러운 전망만 없다면.......ㅠㅠㅠㅠㅠㅠㅠㅠ


...이제 진짜 인류의 끝이 시작되는 건지 뭔지;;


여튼 장기적으로 어떻든; 소소하게 저는 다행히 작년에 눈 딱 감고 노묘들 위해 에어컨을 샀기에


비록 작년은 그닥 안 더웠지만 올해는... 없었으면 어찌 살았을까 싶게 많이 틀고 지냈네요.


(근데 의외로 많이 튼 7월 전기요금이 안 튼 6월보다 820원만 더 나오는 정도로 끝?!  8월 요금을 지켜 봐야...)



저는 여름은 물론 남들처럼 더위에 찌들어도 살았지만


단편 원고 끝낸 후 얼마 안 돼서 둘째 까미 증세가 좀 더 나쁘게 발전해서


그 후로는 여름 내내 수액 놓고 일주일에 한번 혈검하고... 요즘은 수시로 가서 구토억제제 맞히고; 

헐레벌떡 이러면서 살았네요. 


(다른 것보다 만성으로 수면 부족이 좀 대책이 없는 상태... 고양이들 특히 아픈 고양이들 키우시는 분들 비슷하게 많이들 겪으실 텐데 새벽에 수시로 토하고 밥 달라고 깨우고 이게 만만치가 않지라... 어느 부분 사람 아가들 키우는 것과 조금 흡사)


원래는 6월부터 바로 원고 하나 들어가려 했지만; 그것은 무리였고...


그나마 여름에 한 취미 생활은 어반 스케치 내지는 퀵드로잉? 스러운 것들 정도였지만 


ㅎㅎㅎ 이것들은 참 재밌으면서도 막상 다 그리고 보면 쩜 허무한 기분도 있지요...


(맘에 들게 그려진 저 가족은 만화 원고의 엑스트라 가족과 무슨 차이가? 열씨미 그린 이 풍경은 원고 큰 컷도 아니고 작은 컷 레벨?)


아니 허무도 허무지만... 그래도 열씨미 그리면 한 개 두 개 완성되는 이것들에 비해 끝도 한도 없는 만화 원고 생각하면 잠시 압도되는 느낌이 ㅋㅋ


여튼... 돈 한 푼 안 나오는 거긴 하지만; 앞으로도 되도록 오래 계속할 수 있었으면 싶은 재밌는 취미라고 생각해요.


(스케치북도 종류별로 많이 사 놔서 이것들 다 쓰려면 반드시 오래 해야만 함;)


여기에 지금까지 그린 것들 중 재미난 것들 등을 붙이면 좋겠지만... 9월이 약 5분 후 시작되고 제목에 9월이 코 앞이라고 썼으므로 8월 중에 끝내기 위해 이만 총총! 


조만간 뭔가 다시 소식 전하도록 할게요~ 










Posted by Sij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우연히 들어왔는데 어제 막 올리신 글 읽게 되어 기뻤어요
    건강하세요!!

  2. 열매나무 2018.09.02 05:17

    시진님 작품 늘 기다리고 있습니다.

  3. 작품... 늘 기다리고 있습니다만, 건강은 해치지 않는 범위 내에서 일 하시길 빕니다. 저도 낼모레가 쉰인지라 체력의 한계를 종종 느끼고 있거든요. 무리하지 마시길~

  4. 건강하십시오 :-)

  5. 아, 너무 기쁩니다. 돌아오셨군요. 원고소식까지ㅠ.ㅠ 팬으로서 이보다 기쁠 순 없습니다. 어반 드로잉도 언제든 볼 수 있다면 너무나 감사하겠습니다. 전 최근에 알라딘을 순회하며 드디어!시공사의 [바보이반]을 구했습니다. 그런데, 학습만화에 있었어요;;;하지만 저희 애들도 다투며 재밌게 봐서 행복했습니다. 만화 좋아해서 애들이랑 같이 보는 게 로망이었거든요. 취향의 한계로 영원히 불가능할 줄 알았는데요;;;;;;;저는, 다 좋았지만 작가의 말이 제일 재미있었습니다. [신을 믿지 않아도 (이 글은) 볼 수 있어요]하시는 게 너무 제 맘과 같아서;

  6. 안녕하세요!
    문득 갑자기 시진님의 홈피에 들어오고 싶단 생각을 하고 들어왔는데 이렇게 소식이 있다니! 너무너무너무 너무너무너무 반갑습니다!
    저도 최근에 길고냥이 한녀석을 입양했는데요 냥이의 매력에 허우적거리고 있답니다!
    부디 시진님의 사랑스런 냥이들도 행복한 나날들 시진님 곁에서 오래오래 함께 하기를 바래봅니다! 또 방문할께요! 오랜 팬 리나 드려요~♡

  7. 글 써주셔서 너무 행복하고 감사해요.
    올여름 무사히 넘기셨다니 다행입니다:) 예쁘고 착한 고양이들이 본래 그들이 누려야 할 건강을 되찾길 바랍니다.
    작가님 싸랑해요~~~

  8. 소이언 2018.09.17 14:43

    책장 정리를 하다가 문득 너무 그리워 인터넷을 뒤지고 뒤져 여기까지 왔어요. 링크따라 꽃밭에서도 읽었어요. 작가님의 그림체와 이야기 반갑고 또 반가웠어요. 소식 알려주시고 작품 계속 그려주셔서 감사합니다. 작가님을 찾아내고 나니 왠지 모르지만 힘이 나네요^_^ 건강하고 좋은 가을날 보내셔요, 작가님~

  9. 어머! 시진님 반가워요^^
    애묘들 소식도 감사하구요
    전셋집 빼신건가 싶게 아무도 안사는 초가삼간인줄 알았는데
    여전히 그자리에 계시네요♥
    이렇게라도 글 올려주셔서 얼마나 반갑게요?
    TV에 유시진대위 나올때마다 시진님 떠올린거
    저만 그런건 아니겠지요?ㅋㅋㅋ
    반가운마음에 두서없이 써서 저도 뭔말하는건지 모르겠지만 무튼 정말 오랜친구만난 기분입니다
    이번엔 어떤이야기를 쓰실지 기대할게요

  10. 시진님 추석 잘 보내셨어요?
    가을 행복하고 건강히 보내세요 ^^

  11. 5월 글이 마지막이겠거니 하고 들어왔는데 8월 글이 있다니 행복하네요!!! 추석 잘 보내셨길 바랍니다♥

  12. 아 이사하고 간만에 그린빌에서 만나요 보다가 문득 궁금해져서 유시진 검색했더니 만화가님은 안 나오고 온천지 태후 유시진 나와서 슬프다가 댓글 남겨봅니다- 추워졌어요. 건강조심하세요! 늘 작품 기대합니다.

  13. 비밀댓글입니다

  14. 그 더웠던 여름은 지나고 한 겨울인데 까미 건강은 괜찮나요? 건강해져서 귀여운 모습 보고싶어요ㅎㅅㅎ 작가님 소식 언제나 기다립니다>ㅁ<! 좀 많이 늦었지만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