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 초가삼간



마감 날짜들이 변경됨에 따라 다시 순서 변경이 생겨서 제 것은 아마 다음 주에 나올 듯요. 

어쨌거나 스크롤 버전으로 헤쳐 모인 편집 버전 체크도 끝났으니 제가 할 일은 당연히 더 없고

요 며칠은 주로 심심풀이 반으로 예전에 뎃생해 뒀던 원고 펜터치를 하면서 지내고 있네요 ㅎㅎ

몇 년 간의 컴 펜터치에서 마음에 안 차는 부분들이 쌓였었는지; 요즘 펜선 넣는 것에 뭔가 강력하게 꽂혀서;;

그 동안 새로 나온 펜촉 같은 것도 써 보면서 펜덕질이 한창이라능...


하지만 주변에 아무도 펜촉 쓰는 사람이 없어서(다들 컴으로 옮겨 감) 새로 나온 펜촉이나 그새 사라진 펜촉이나 사양이 바뀐 펜촉 등등에 대해 얘기할 사람이 없는 게 쩜 아쉬운데

한편 생각해 보면 수작업 하던 시절에도 모다 자기 쓰는 펜촉만 써서 제가 쓰는 펜촉 쓰는 사람도 없었긴 하네요.


여튼 이번 마감을 하면서 깨달음을 얻고 (중년은 마감이 어렵다는)

앞으로의 만화가 생활에서는 원고는 있(많)고 마감은 없는(적은) 시스템을 지향해야겠다고 결정을 했습니당 ㅎㅎ

즉 사전제작!을 해서 다 만든 다음에 봇짐을 지고 팔러 다녀야겠다는...!


일단 지금은 몇 년 전 좀 진행하다 이런저런 이유로(일단 당시 연재 시작) 중단했던 단편에 다시 손을 대고 있는데 사실 이건 실제로 발표를 하게 될 일이 있을지 없을지 잘 모르겠고 그냥 요즘 일하고 싶은 모드라서 아무 생각 없이 정리하고 있는 쪽에 가깝네요.


그 외 올해 안에 또 하고 싶은 건 푸른 목걸이 정리... 이긴 한데 잘 될지 어떨지.


마감 없어도 스스로 일하고 싶은 바람직한 기분이 된 게 아주(엄청) 오랜만이기 때문에; 이 상태를 소중히 유지하며 깨작깨작 그려 조금씩이나마 꾸준히 책을 내는 것이 당분간의 계획입니다 ㅎ


머 그래서 한동안은 아마도 원고 관련 업데이트 같은 건 아마 없겠지만;

(다 그려야 하고 그 후 또 봇짐 장사에도 성공을 해야 하고 하니)


그래도 최소 한 달에 한두 번 정도는 홈에 간단한 소식이라도 올릴 테니 한번씩 체크해 주시라는 뻔뻔한 얘기로 마무리를...!



'일을 하세 일을 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남은 2015년~의 계획  (14) 2015.05.30
네이버 단편 링크  (16) 2015.05.22
단편 업데이트 일정 변경  (25) 2015.05.13
단편 마감 & 컬러 원고  (7) 2015.05.07
원고는 여튼 진행 중  (15) 2015.04.27
11월호 민트 월흔은 휴재~!  (4) 2012.11.16
Posted by Sij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