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 초가삼간

봄부터 나름 열씨미 이것저것 하면서 시간 낭비를 절대 말아야지 다짐하며 비교적 착실하게 살아 봤으나

한달 내내 습하지만 선선하던(서울) 7월이 가고 불볕 더위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8월이 오면서 모든 걸 포기하고; 그냥 더위에 몸을 맡기며 시간아 가거라 하고 기어다니며 한 달을 보낸 듯...ㅎㅎㅎ ㅠ.ㅠ

(드라이브가 약하다 보니 개인적으로 심란한 일들이 생기면 의욕을 상실하는 루저스러운 방향으로 쉽게 가 버리는)


하지만 해결 안 되는 일들은 안 되는 것이고 날도 확 선선해졌으니 도피는 이제 그만하고;


그래도 그 동안 건강검진은 받아서 위와 식도 염증은 관리하고 있으니 나름 성과네요.

(밥먹고 눕는 게 매우 나쁜데 그 동안 주로 눕거나 누운 것 비슷한 자세를 디폴트로 살아 온 데다 커피와 매운 것과 기타 등등 안 좋은 짓은 다한 듯. 이제는 다 끝났다능 ㅠ.ㅠ 네스프레소 안녕 비빔국수 안녕 초콜렛마저 안녕)

며칠 나름 심각하게 걱정한 위암이 아니라는 걸로 충분히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 ㅎ

다른 무엇보다 고양이들이 무척 걱정됐는데 위염 식도염은 여튼 집 떠나 입원할 일은 없으니... 휴.


여튼 날씨도 살 만해졌고 충분하고도 많이 넘치게 놀기도 했으니 이제 다시 돌아와서 별 빠른 성과가 안 보이는 여러가지 공부와 자기 계발에 시간을 투자해야...;


최근 친척 중 한분이 60대에 박사 학위를 받으셨는데

(돌이켜 보면 돌아가신 울 어무이도 비슷하게 상당히 늦게 받으신 기억이)

예전 같으면 호오 그렇구나 훌륭하네~ 정도였겠지만

이제 본인이 나이가 들고 그와 함께 찾아오는 여러가지 요소들 관리가 성가시다는 걸 체감하고 보니

나이가 들어도 정리할 준비를 하기보다 계속 전진하는 그런 마인드의 훌륭함이 뼈저리게 존경스럽네요.

능력... 건강... 다 나이 들면서 더 관리해 줘야 하는 부분이지만

무엇보다도 긍정적 마인드 부분이 포인트인 듯요.

언제까지 살든 사는 동안은 사는 것이니 정리에 마음을 쏟기보단 일단 사는 데에 집중을 하는 게 맞는 거겠지요...

(정리가 매우 중요하지 않다는 건 아니지만)

흠... 이런 부분들은 2세가 있는 사람들은 일단 심적으로 좀 더 수월한 듯.


이런저런 인생의 방향에 대해 어쩔 수 없이! 생각하게 되는(하지만 도피하고 싶은!) 이 나이는 중년 ㅎㅎㅎㅎ


하여간 운동 빼먹지 말고 기타 해야 할 일들 하면서 어떤 형태로든 겨울에는 어쨌든 내야 할 새 원고 일정에 맞춰 몸과 마음이나 만들어야겠져.


그나저나 요 몇 달 동안 어쩌다 보니 만년필의 세계에 발가락을 담가 버렸는데

만화 원고용으로 보통 쓰는 1회용 딥펜 종류와 이런 오래 쓰는 종류는 각자 장단점이 있지만

어쨌든 촉 끝이 부드럽고 아무데서나 쓰기 좋다는 건 큰 장점이 맞아요.

가격이 전반적으로 높다 보니 부담스러워서 발가락 이상은 담글 수가 없는 와중에; 

비교적 저렴한 라미 사파리를 비롯해서 파일로트 몇 종류와 해외 작은 회사들의 플렉스 닙 만년필 등을 그 동안 써 봤네요.

그런데 아무래도 잉크가 제도용이 아니고 만년필용이다 보니 흐름이나 농도 등의 문제가 있어서 

원고용으로 쓰자면 연구가 좀(많이) 필요할 듯. 현재는 종이 탐색 중...(만화 용지는 만년필용으로는 너무 미끄러워서 일단 포기) 


아 그리고 며칠 전 아이언맨 3 봤는데 흠... 평은 상당히 좋은 것 같던데 갠적으론 그냥 그랬...흑흑


라고 뜬금없이 덧붙이며 8월 보내는 시점의 근황 마침~

(뭐 올릴 원고라도 생겨야 그나마 내용이 있을 텐데 ㅎㅎ)









Posted by Sijin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해질녘 2013.08.30 13:02

    건강하세요 시진님~! 건강이 최곱니다~~

  2. 기둘리고 있어요 2013.08.30 13:19

    겨울-새 원고-가 눈에 와서 콕 박힙니다!!!! ^^ 앗싸~


    애들땜시라도 건강관리 잘 해서 부디 내가 먼저 보내주고 가야 할것인디 라는 생각은 늘 해요. 주인없음 숨어서 안 나와 밥도 안먹는 녀석땜시 여행도 함 못가는 건 덤이구요. ㅎㅎㅎ(운다)

    어쨌든 건강검진 결과 다행이에요. 날도 선선해졌으니 세우신 계획대로 쭉 밀고 나갈 수 있길 같이 바라고 있겠습니다.
    근황 알려주셔서 감사해요.

  3. 반가워요. 근황. 반가워요~~
    건강하시고 세우신 계획들 잘 진행되셨으면 좋겠네요. :-)

  4. 선인장 2013.09.02 18:14

    정말 나이들면서 건강, 체력.. 보다 중요한게 없는 것 같아요.
    시진님, 그리고 팬님들, 저.. 우리 모두 건강해져요~! 화이팅~!

  5. 꺅!!

  6. 챔프힌니 2013.09.10 10:09

    겨울에 새원고라니...벌써 두근거려요~
    저두 오래 식도염 앓고 있는데요~식후 운동하고 자극성 없는 음식 조금만 먹고 이게 젤 중요하더라구요~
    그래도 이제 관리를 잘하고 계신다니 다행이어요~ㅎㅎ
    뭉까 녀석들도 잘 있는지...사진도 함 남겨주세용~ㅎ
    이제 가을이 왔으니 페이스 조절 잘 하시면서 차근차근 정해둔 일들 잘하시구요~새만화로 빨리 뵙고 싶어요~늘 응원하고 있어요~^^

  7. 와아~~ 새원고 나오는거에요?

    빨리 보고싶어요~~~~~ 늘 기다립니당~~

  8. 항상 응원하고 있습니다. 새로운 이야기들 듣고 싶네요. 힘드시더라도 함께 늙어가는(;;) 독자들이 있다는 사실에 미약하나마 힘 얻으시길 바랍니다! ^^

  9. ㅁㅇㄹㄴ 2013.12.06 19:46

    안녕하세요 작가님!! 제가 이렇게 작가님의 홈페이지에 글을 남겨서 작가님이 읽을 수 있을거라 생각하니 매우 신나요!!!!! ㅋㅋㅋㅋㅋㅋㅋㅋ 유시진 작가님 작품을 정말정말 좋아해요 ㅠㅠㅠ 그린빌, 온, 순애보까지 다 사버린 거 있죠 ㅠㅠ 언제나 건강하시고 만화책을 내주셔서 정말 감사합니다 작가님은 천재에요 ㅠㅠ

  10. 수원살아요 2013.12.09 22:52

    윗분이 쓰신대로...함께 늙어가는 독자들이 있다는 사실 꼭 기억해 주시고..
    항상 기다리고 있읍니다...^^ 건강챙기시고요..

  11. 작가님 생신 축하드려요..! ! !
    늘 건강하시고 즐거운 일이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12. 기둘리고 있어요 2014.02.27 17:45

    소식좀 남겨주세요~~!!라고 채근하려고 왔더니 어머나 생신이셨군요.
    추..축하드려요. 겨울 원고는 아직도 진행중이신지 소식도 없으시고 간간히 근황 남겨주신다더니 마지막 날은 작년 8월이고... ㅠㅠ 뵙고 싶어요.